기사제목 사회적경제기업 추석맞이 우수상품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회적경제기업 추석맞이 우수상품전

전남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 전남사회적경제유통센터, 전남농촌융복합산업지원센터
기사입력 2023.09.23 11:1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남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 전남사회적경제유통센터, 전남농촌융복합산업지원센터 주관으로 나주시 한전kps 로비에서 사회적경제기업 추석맞이 우수상품전을 열었다. 사회적경제에 대한 전체적인 분위기가 다운된 상태여서 일까 아니면 한전kps의 무관심 일까? 

kps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1.JPG

이번 행사는 한전kps의 직원들을 대상으로하는 판매전을 개최한 의도로 보이는데 직원들의 호응도가 예전 같지 않는것 같아서 조금은 아쉬운 행사가 되었다. 물론 이런 기회라고 제공해준 한전kps에 감사해야 하는 것은 감사해야 되겠지만 행사에 참여한 업체들의 수고와 행사 진행 예산 투입비에 비해 성과가 얼마나 나왔을지 의문이 드는 것은 사실이다.

kps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3.JPG

정부 정책으로 인한 분위기 탓으로 평상시 한전kps의 모습이 아니다. 지역경제와 사회적경제 기업에 대한 관심이 많은 기관으로 유명한데 조금은 몸조심하는 것처럼 보인다. 나주혁신도시 전체 공공기관들이 정부정책으로 인해 조금씩 변화 된 것으로 보인다. 정부정책에 따라 공기업이 사회적가치 및 사회공헌에 대한 부분을 소홀이 한다는 것은 공기업의 존재 취지에 맞지 않다. 각각의 기능과 역할을 무시하고 정권의 입맛대로 움직이면 사고가 생기게 마련이다. 걱정스럽다. 

kps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5.JPG

나주혁신도시 사회적경제 팝업스토어 추석맞이 우수상품전 행사에 참여한 사회적경제기업으로는 에코드림(광양), 나주애인(나주), 다시피는꽃(순천), 담양죽순(담양), 마술여행(목포), 한국천연염색숨(보성), 웰빙푸드(영광), 드림빌사과테마공원마을(장성), 함평애푸드(함평), 더라이스(해남), 해남황칠(해남), 오곡발효마을(화순), 약선향기(화순)등 13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하였다.

kps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2.JPG

사회적경제기업의 가장 중요한 생명력은 지역사회 공헌과 지역 농산물 활용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있다. 많든 적든 사회적경제기업의 이러한 노력들의 평가를 비하하거나 평가절하하는 행위는 절대 용서할 수가 없다. 갑자기 지금은 역사의 뒤안길로 간 정주영 회장의 말이 생간난다. "해봤어?" 거의 모든 제품을 수공에 의존하면서 지역 경제 활성화에 매진하는 사회적경제 기업가들의 땀과 피 그리고 그들의 삶속에 수많은 희노애락들 견뎌내고 있는 애증의 몸부림을 과연 윤석열대통령은 과연 알까?  

kps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4.JPG

사회적경제기업들은 어려운 상황이지만 그래도 꿈을 포기 되지 않을 것이다. 꿈은 짓밟을수록 단단해지고 더 성숙한 모습으로 피어나고 이루어 질것이다. 어째든 작지만 이러한 행사들은 많아져야 한다고 본다. 이런 기회들이 많아져야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더 발전하게 되는 것이다. 한전kps에서 이루어진 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으로 작지만 조금이나마 발전하는 기회의 장이 되었으면 한다. 참고로 이번 행사 진행중에 3만원이상 구매시에는 1만원 상당의 꾸러미를 증정한다고 한다. 선착순 100명인데 10여개 밖에 남지 않을걸 보면 상당히 많은 고객들이 왔다 간것으로 보인다. 

kps사회적경제 추석맞이 우수상품전6.JPG

<저작권자ⓒ사회적경제방송 & seb.o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사회적경제방송 (http://seb.or.kr| 설립일 : 2014년 12월 16일 | 발행인 : 고승현 / 편집인 : 김동현
 본사 : 광주광역시 서구 광천시장길 7-23 / 나주지사 : 전라남도 나주시 오포길 31(영산동 75-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승현
사업자등록번호 : 412-81-38620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신고 : 전남, 아00264
대표전화 : 1670-5153 [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i153@hanmail.net
사회적경제방송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