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고용노동부 사회적기업 발굴에서 자립에 집중하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고용노동부 사회적기업 발굴에서 자립에 집중하길

새로운 사회적기업 90개 인증, 사회적기업 총 2,983개 활동 중
기사입력 2021.07.22 08: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는 올해 세 번째 사회적기업 육성전문위원회를 개최하고 90개 기업을 사회적기업으로 새로 인증했다.
이번 인증을 통해 총 2,983개의 사회적기업이 활동하게 되며, 사회적기업이 고용 중인 노동자는 57,773명이고, 이 중 고령자, 장애인, 저소득자 등 취약계층은 34,909명(60.4%)이다.

기업의 유형별로는 일자리제공형이 66.3%를 차지하고 있으며, 기타(창의.혁신)형이 이번에 371개소나 차지하는 등 다양한 유형의 사회적기업도 증가하고 있다.
이번 ‘21년도 3차 인증심사를 통해 새롭게 인증을 받은 사회적기업은 환경, 교육, 문화예술 등 우리 사회 각 분야에서 일자리 제공과 사회서비스 제공 등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들이다.

사회복지법인 무궁화동산(경기도 수원시 소재)은 취약계층인 장애인을 주로 고용하여 장애인 자립 기반 조성 및 사회통합에 앞장서는 기업으로, 전체 203여 명의 근로자 중 취약계층인 장애인 근로자를 148명(72.9%) 고용하고 있다.
동 기업은 이번 사회적기업 인증을 통해 신제품 개발, 홍보 및 공공 판로 확대 지원을 통해 기업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주식회사 브리즈(대구광역시 남구 소재)는 법정 의무교육 등 교육물을 뮤지컬 작품으로 제작하여 배포하는 사회적기업으로, 지역 예술가의 문화·예술 작품 제작을 지원하고 자체 개발한 프로그램을 통한 작품 배급으로 지역 문화 활성화에 기여하는 기업이다.

주식회사 그린앤프로덕트(인천광역시 서구 소재)는 재활용.새활용 방식으로 자원순환 제품을 기획·판매를 통해 지속 가능한 생태계 조성과 환경보호에 앞장서는 기업이다.

주식회사 블룸워크(대전광역시 대덕구 소재)는 발달장애 예술가의 작품을 활용한 상품(머그잔, 핸드폰케이스 등)의 제작·판매를 통해 발달장애 예술가의 예술 활동과 자립을 지원하고 있으며, 장애인의 사회참여라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

김영중 고용정책실장은 “2007년에 55개소로 시작한 사회적기업이 어느새 3천여 개를 눈앞에 두고, 종사 근로자 수도 6만여 명에 가까워지고 있다”라고 하면서, “코로나19라는 위기 상황에서 사회적기업이 지니고 있는 연대와 협력의 가치가 주목받고 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정부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경영을 실천하고자 하는 역량 있는 기업들이 사회적기업을 발판으로 삼아 사회적 가치 창출에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도록 민관 협력 모델의 확산에도 힘을 보태겠다“라고 밝혔다.

사회적기업 인증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이나 단체는 16개 광역자치단체에 설치되어 있는 권역별 통합지원기관(대표번호: 1800-2012)에서 상담받을 수 있으며, 사회적기업 통합정보시스템(www.seis.or.kr)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문  의:  사회적기업과  정익수 (044-202-7422)새로운 사회적 기업 90개 인증
<저작권자ⓒ사회적경제방송 & seb.o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사회적경제방송 (http://seb.or.kr| 설립일 : 2010년 1월 28일 | 대표이사 : 고승현
Ω 520-210   전라남도 나주시 오포길 31(영산동 75-3).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승현
사업자등록번호 : 412-81-38620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신고 : 전남, 아00264
대표전화 : 1670-5153 [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i153@hanmail.net
Copyright ⓒ 2015 사회적경제방송 All right reserved.
사회적경제방송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