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사회적협동조합 전라북도 설립현황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회적협동조합 전라북도 설립현황

사회적협동조합은 사회적기업이다.
기사입력 2019.01.17 21: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라북도사회적협동조합현황.jpg

[사회적경제방송/제갈영기자]사회적협동조합은 협동조합이면서 고용노동부 인증 사회적기업처럼 똑같은 지위를 같고 있다. 일반적인 협동조합은 영리를 목적으로 설립되는 경우가 많치만 사회적이라는 이름이 앞에 붙게되면 비영리기업으로 분류가 된다. 목적,구성원,사업종류,수익배분등에서 일반 협동조합들과는 차이가 나며 사회적기업 정관과 유사한 정관과 운영시스템을 가지고 있어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의 인증절차를 밝아야 설립할 수 있다. 

 

전라북도에 사회적협동조합을 살펴보고자 한다. 군산 2, 남원 4, 완주 3, 익산4, 임실 1, 장수 1, 전주 19개등이 설립되어 있으며 2019년 1월 기준 총34개의 사회적협동조합이 활동하고 있다.  2013년 부터 전환기술사회적협동조합이 설립인가를 받기 시작하면서 시작되었는데 2014년 3개, 2015년 4개, 2016년 3개, 2017년 3개, 2018년 18개, 2019년 1월 현재 2개씩 설립허가를 받았다. 

 

업종별로 보면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이 14개, 교육서비스업이 9개, 사업시설관리 및 사업지원서비스업 3개, 예술스포츠및여가관련서비스업 3개 순으로 업종별 분포도를 나타내고 있다. 

 

 

<저작권자ⓒ사회적경제방송 & seb.o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사회적경제방송 (http://seb.or.kr| 설립일 : 2010년 1월 28일 | 대표이사 : 고승현
Ω 520-210   전라남도 나주시 오포길 31(영산동 75-3).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승현
사업자등록번호 : 412-81-38620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신고 : 전남, 아00264
대표전화 : 1670-5153 [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i153@hanmail.net
Copyright ⓒ 2015 사회적경제방송 All right reserved.
사회적경제방송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